[얼바인의 이우연]식스 플랙 매직 마운틴(Six Flags Magic Mountain)

미국여행/LA 2009.11.23 01:19

 

Disneyland, Universal Studio, Sea World, San Diego Zoo, Legoland  등 캘리포니아에서 살면서 연간회원권을 장만해 1년을 지내고 좀 더 "스릴" 넘치는 곳을 도전하고 싶다면, 바로 이 곳 "Six Flags Magic Mountain"으로 오라~

세계에서 가장 길고 가장 높이 올라가며 가장 빠른 롤러코스터가 무려 16개나 있다고 하니 정문을 통과하는 입장객들 대부분인 청소년들 (teenagers)인 것이 설명이 됐다.

Six Flags 는 놀이 동산 체인인데, 미국에 총 7중 세 개가 캘리포니아에 있으니 지역을 잘 골라 갈 것! 우리는 그 중 "Magic Mountain"을 선택 - LA 북쪽으로 Freeway I-5 를 타고 1시간 반쯤 올라가다 보니 Valencia 라는 지역에 있었다. http://www.sixflags.com/magicMountain/index.aspx

가기 전날 온라인으로 연간회원권을 사면 $ 54.99, 우리는 그냥 맛보기로 일일 티켓 (Daily ticket) 을 구매하려고 보니, 올해 말까지는 $29.99 (어른), $27.50인데, 자동차 보험 AAA(트리플 A) 회원이면 $ 27 로 할인 받을 수 있었다. (http://www.aaa-calif.com/discounts/events.aspx 에 들어가면 각종 놀이동산 및 박물관 할인 받을 수 있는 정보가 나온다.)




                                    온라인에서 프린트해 온 티켓을 정문에서 보여주어야 통과할 수 있다. 




                                                           들어서자마자 수정이를 반긴 건 '버니'



                                           세코야에 가면 이보다 더 크고 두꺼운 나무를 볼 수 있다던가?



먼저 8세인 수정이가 탈 수 있는 것들 Kid's Rides 인 'Bugs Bunny World' 로 가볼까요?



                    1.  철길을 달리는 꼬마 기차 - 아직은 어린 수정, 안전하고 낭만적인게 좋다.




                   늘 남다르게, 경찰, 소방관, 판사, 파일럿, 군인이 되고 싶다던 수정 - 이번에 기관사가 되고 싶단다.




                                                            2. 왠 요새미티의 비행학교?




                                                       그래, 파일럿의 꿈을 잠시나마 이루렴~




                        3. Elmer's Weather Balloon: 빙글뱅글~ 어질어질~  수정: '엄마, 왜 이 기구는 안 날지?'





                                   4. Taz's Trucking Co.: 42인치 이하 어린이는 부모랑 같이 타야 한단다.





                                                                5. 트위티의 탈출이라고?




                                                               새장에는 새가 갇혀야 하는데....





                                          6. YOSEMITE SAM Sierra Falls: 가족끼리 타는 워터 라이드





                                7. '동물농장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라는 안내원 포즈를 취하라니깐...



                                          
                                                                               라마?




                                            아주 진한 야생의 냄새를 참으며 염소의 털을 빗겨주고 있다.



이번엔, 토마스 기차 마을로 가볼까요?








                                                           8. 반가운 퍼시를 타게 되다니...




                                                              오늘 원 없이 기관사 해보는 수정




                                                                       야       ~         호!




                                                                와우~ TV 에서 보던 그대로다!




              참새는 방앗간을 그냥 지나가더라도, 수정이는 절대 토마스 기차 장난감 가게를 그냥 지나치는 법이 없다?





                    9. PEPE LE PEW’S Tea Party: 혼자 타려면 키가 최소 42인치, 최대 59인치가 넘으면 안된단다.





                                           10. Daffy’s Adventure Tours: 어른과 같이 타면 키제한 없음




                    이 얌전해 보이는 버스가 이제 위로 아래로 반대로 회전하더니, 아이들의 환호성이 그치질 않았다.




                                                  11. 어린이들 타는 미니 롤러 코스터라고나 할까




                                                                     휴우~ 탈만하군 ...ㅠ.ㅠ





                                            12. 이제는 컸다고 회전 목마는 아기들이나 타는 거란다~




                            13. 키 54인치 미만은 어른이 같이 들어갈 수 있다. 54인치 보다 큰 아이는 제한된다.




            해적 놀이를 하며 색깔공 대포도 쏴보고 미끄럼틀을 이리저리 옮겨 다니며 한번 들어가더니 나오질 않는다.





                              아무리 놀이기구들이 재미있다지만 배는 채우고 놀아야죠! Johnny Rockets 햄버거 집 강추요!




뭐 생긴 건 그냥 햄버거인데, 패티가 그릴에 굽는 거라 여간 맛있는게 아니다. 감자튀김과 어니언링도 하나도 안 짜서 좋다.





햄버거가 싫다면, 우리에게 낯익은 파파존스피자는 어떠세요.


고담시티에 가면 베트맨을 볼 수 있을까요?




                                 얼핏 들여다 보니 분위기가 어째, 어린 아이들은 별로 없고 조금 큰 아이들이 많다.





                                        14. 들어서자 마자 앞에서 굉장한 속도로 뱅글뱅글 돌아가는 Atom Smasher




                                        최대한 왼쪽으로 앉을 것! 엄청난 원심력으로 꽤 오랜 시간동안 돌고 있다.





        15. 이 롤러 코스터는 입구에 청소년 이상만 들어가고 나오는 것이 보이더니, 영무가 겨우 54 인치로 통과해서 탔다고 한다.



                                            롤러 코스터 '배트맨 더 라이드'를 타고 나와 어질 어질한 영무





                                                                   16.  어디서 많이 봤다 했더니...




                          빙 둘러 서서 안전띠로 온 몸을 조이고 45 도의 각도까지 기울어지며 한 없이 오~래 돌아간다.





17. 고담 시티에서 구입한 수퍼맨 망토를 두른 수정, 2개에 10불, 허나 영무는 이젠 컸는지 배트맨 망토에 별로 관심없는 듯..



                                          Sand Blaster: 범퍼카를 좋아하는 수정 - 운전이 너무 하고 싶어요!





       수정이 뒤로 보이는 저 병의 조그만 입구에 링을 던져 걸면 위의 덩치 인형 중 원하는 걸로 골라 가질 수 있다는데, 영~









                                          18. Gold Rusher 를 타고 광산 터널을 지나 금을 캐러 가보자~



 


                                          19. Swashbuckler: 정신없이 위로 올라가며 동시에 날아 빙빙 도는 그네들




                                                                    밤에는 더욱 더 예쁘답니다.




  20. Superman The Escape: 여긴 수퍼맨의 고향?
  귀를 막아야 할 정도의 굉음이 저 안에서 들린다.



수퍼맨처럼, 41 층빌딩 정도의 높이를 7초만에 100mph 의 속도로 날아 올라갈 수 있다면?
저 꼭대기에서 우리를 기다리고 매달려 있는 수퍼맨이 보이세요?





21. Buccaneer : 언제나 영원한 우리의 해적선 바이킹





22. 또 빙글빙글~ 어지러워 보인다고 안 탔슴





23. Tatsu! 지구상에서 가장 높게, 빠르게, 그리고 오래 태워주는 롤러 코스터~



  24. Ninja: 스릴이 중간으로 평가되어있어서 타러 갔지만 보는 순간 고개를 젓는 수정이~





25. The Riddler’s Revenge : 서서 타는 롤러 코스터? 으악~ 영무는 "Two Thumbs Up!" 이란다.





26. Jet Stream: 6층 높이에서 점프하는 보트, 살짝 젖을 준비하고 타기~





27. 클래식한 나무 롤러 코스터를 타고 추억에 잠기고 싶다면 '콜로서스' 다.




28. Jet Scream: 말 그대로 내내 비명소리만 들린다. 너무 길고 loop 도 많고 ... 고문인 거 같아 보일 정도





29. 골리앗(걸라이엇): 26층 빌딩 높이까지 올라가는데다 85mph 의 속도로 곤두박질 친다는 롤러 코스터




30. 정문 앞, 어른들도 탈 수 있는 초대형 Grand Carosel




10시 개장할 때 들어가서 6시 문닫을 때까지 놀았는데도 다 못탔다. 걸어다니다 지치고, 기다리다 지치고, 타다가 지치고... 정말이지 이렇게 넓은 땅에 이렇게나 많은 종류의, 제대로 스릴이 심한 롤러 코스터들이 있는 놀이 동산이 있다니, 부럽고 존경스러울 따름이다. 다른 놀이 동산과 다르게 유난히 어린 아이들이 적고 청소년들, 연인들, 어른들이 많다 싶었는데, 그럴 수 밖에 없다는 생각이 들었다. 아마 그 많은 롤러 코스터들을 둘러싸고 있는 나무들과 덤불들 사이에 떨어진 핸드폰과 지갑만도 몇 천개일 것이다.

과히 세계에서 제일 무서운 놀이 기구가 많은 놀이 동산이라고 소문이 날 만 하다. '스릴 만점'의 경험 해 보고 싶으신 분들, 후회 절대 안합니다, 꼭 한 번 와보셔야 할 곳이랍니다! @라이프롱잉글리쉬
Trackback 0 : Comment 0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