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Son of Neptune' 북리뷰

영어 북리뷰 2012.01.25 21:48
중학교를 간 뒤 매일같이 학교의 과중한 숙제와 시험으로 짬을 내기가 힘들다가 오랜만에 기다리던 책을 단숨에 읽어버린 영무, 흥미가 가시기 전에 잠시 붙들고 카메라에 북리뷰를 담았다.

약 1년 반 전에 영무가 좋아하는 작가 중 하나인 Rick Riordan 책 시리즈 'The Heroes of Olympus' 의 첫편인 The Lost Hero를 재미있게 읽고 북리뷰를 한 뒤, 거의 1년만에 나온 2탄인 'The Son of Neptune' - 2011년 'The Goodreads Choice Award'를 수상한 로마신들의 이야기이다. 그 사이에 영무가 7학년이 되는 바람에 storybooks을 읽는 흥미가 전같지 않아보이긴 하지만 한 번 시리즈를 잡으면 어쨌든 끝을 보는 영무의 Reading 습관이 나쁘지만은 않은 듯 하다.

Cover Page



What's the book about?

1편인 The Lost Hero에서는 제이슨, 파이퍼, 그리고 레오 등 세 명의 반신반인의 주인공들이 무시무시한 여정이 기다리고 있는 Camp Half-Blood 에 처음 방문하면서 벌어지는 모험을 담은 이야기이라면, 2편인 The Son of Neptune에서는 퍼시잭슨이 Camp Half-Blood의 적인 Camp Jupiter에 연관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이다. 책 표지를 보면 제목에서 알수있듯이 주인공인배경에 Poseidon의 아들인 퍼시잭슨이 로마의 독수리상징을 손에 들고 빙하조각을 타고 떠내려오는 장면이 보여진다.


 'The Son of Neptune' 공식 사이트



영무의 Book Review


올해 가을에 나오는 3편 'The Mark of Athena' 를 기다리는 영무, 재미로 읽는 소설이지만 즐길 수 있는 책이 있다는 사실이 부모로 바라보는 입장에서 기특하고 앞으로도 계속 이어졌으면 하는 바램이다. 
@라이프롱 잉글리쉬


Trackbacks 0 : Comments 0

댓글 쓰기